'짜장면' 시킨 고아 남매에게 중국집 사모님이 한 '거짓말'

  • 추천 20
  • 이슈자료
  • 2017-01-07
1.jpg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부모님을 잃은 어린 남매에게 짜장면을 챙겨준 어느 중국집 사장님의 사연이 보는 이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지난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짜장면의 슬픈 이야기>라는 제목의 중국집 사장님 사연이 올라와 화제를 모았다.

사연에 따르면 어느날 저녁 무렵 초라한 행색의 한 여자아이가 어린 두 동생들 손을 꼭 잡고 중국집에 들어왔다.

아이들은 잠시 쭈뼛쭈뼛하게 서있다가 주방에서 가장 가까운 곳에 자리를 잡고는 이내 짜장면 두 그릇을 주문했다.

아무것도 모르는 어린 두 동생은 두 그릇만 시킨 언니에게 왜 먹지 않냐고 물었고 주머니 사정이 여의치 않았던 언니는 점심에 먹은 것이 체한 것 같다고 동생들에게 '거짓말'했다.

음식이 나오기만을 기다리던 둘째가 "엄마, 아빠가 있었으면 얼마나 좋을까. 저렇게 같이 저녁도 먹고…"라고 말하자 언니는 아무런 말을 잇지 못한 채 고개를 숙였다.

이를 옆에서 지켜보고 있던 중국집 사모님은 아이들에게 다가가 자신을 '돌아가신 엄마의 친구'라고 소개한 뒤 짜장면 세 그릇과 탕수육 한 접시를 내려놓았다.



2.jpg

아이들은 영문도 모른 채 아주머니가 내놓은 음식을 먹으면서 연신 고맙다고 머리를 조아렸다. 이에 사모님은 "너희들이 너무 어려서 기억이 안나겠지만 아줌마는 돌아가신 너희 엄마랑 친하게 지냈다"는 말을 전하기도 했다. 

아이들은 허기진 배를 채우느라 정신없었고, 옆에서 이를 지켜보던 사모님은 "언제든 짜장면이 먹고 싶으면 놀러 오라"는 말과 함께 아이들을 돌려보냈다.

중국집 사장인 남편은 아내에게 "누구집 아이들이냐"고 묻자 그제야 "사실 모르는 애들"이라며 "엄마, 아빠없는 아이들이라서 음식을 그냥 주면 상처받을지도 몰라 원래 아는 사이인 것처럼 행동했다"고 말했다.

'배려'라고 생각했던 작은 선행이 오히려 아이들에게는 평생 씻을 수 없는 '상처'가 될 수 있다는 사실을 그 누구보다 잘 알고 있었던 것이다. 

사실 주목을 받고 있는 '사모님의 짜장면' 이야기는 몇 해 전 처음 소개된 이후 큰 감동을 일으켰던 사연이다. 

요즘처럼 각박해진 세상에서 중국집 사장님 아내의 '거짓말'이 최근 다시금 재조명 받고 있는 것은 그만큼 우리 사회가 인색해졌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반증인지도 모른다.

짜장면 한 그릇에 담긴 사장님 아내의 따뜻한 배려처럼 서로에 대해 관심을 갖고 귀 기울일 때 세상 살맛 나지 않을까.

추천 20

댓글쓰기
인터넷이슈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날짜 추천
36601 이슈자료 부모에게만 화내는 4살  댓글 : 8 2017/07/14 2
36600 이슈자료 같지만 다른 금연정책 2017/07/14 2
36599 이슈자료 여성들이 특히 좋아하는 음식  댓글 : 3 2017/07/14 1
36598 이슈자료 김종민이 신지한테 잘 사주는 이유  댓글 : 2 2017/07/14 11
36597 이슈자료 천운으로 살아난 중학생 2017/07/14 4
36596 이슈자료 도로 위의 시한폭탄  댓글 : 2 2017/07/14 3
36595 이슈자료 역대급 민폐 예상인 한끼쥽쇼  댓글 : 1 2017/07/14 1
36594 이슈자료 젊은 시절 날씬했던 아내 사진을 본 남자의 반응  댓글 : 6 2017/07/14 0
36593 이슈자료 까칠남녀는 왜 갈등을 조장하나요?  댓글 : 5 2017/07/14 0
36592 이슈자료 이종범보다 아들이 야구 더 잘한다는 아저씨 2017/07/14 3
36591 이슈자료 동양인을 차별했다고 사람이 잘리진 않아  댓글 : 6 2017/07/14 1
36590 이슈자료 숭의초 학교폭력 은폐 사실 확인 2017/07/14 3
36589 고전자료 신나라 레코드의 실체  댓글 : 1 2017/07/14 1
36588 이슈자료 간지나게 늙은 최민수  댓글 : 9 2017/07/14 2
36587 이슈자료 녹화 당일 딸 열애설 터짐 2017/07/14 1
36586 이슈자료 살해된 초등생 부모님 상황 2017/07/14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