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알 순경 인사비리 터짐.biri

  • 추천 7
  • 이슈자료
  • 2017-01-08

2.jpg

 

3.JPG

 

한 제보자는 우병우가 민정수석으로 재직할 당시 청와대 경호실 고위간부가 사용했던 업무 노트 일부를 '그것이 알고 싶다'에 제보했다.

 

해당 문건에는 경찰과 청와대 101경비단의 인사에 관한 내용이 담겨 있었 최순실과 그 주변인 이름도 적혀 있었다. 당시에도 청와대 내부에서는 이미 비선실세의 존재를 알고 있었던 것. 

 

제보자는 지난 2016년 초 해당 노트를 촬영했다며 "노트를 펴놓은 채 자리를 비운 틈을 타 찍었다. 경찰 내의 비리를 적나라하게 나타났다. 국정 농단 사태가 일어나고 나서 이걸 다시 살펴보니 최순실이라는 이름이 있어서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특히 총 11장의 노트에는 경찰 인사이동과 관련한 내용이 적혀 있었다. 제작진의 확인 결과 실제 적혀있던 청탁 내용대로 경찰들의 인사이동이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를 본 표창원은 "너무 충격적"이라며 "경찰이나 검찰 같은 소위 사정 기관, 다른 사람에게 어떤 사생활이나 인격 혹은 자유에 대해서 공권력에 의한 침해를 가할 수 있는 기관의 인사에서 이런 일이 일어났다는 것은 국기 문란이고 헌정문란 범죄"라고 말했다.

추천 7

댓글쓰기
인터넷이슈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날짜 추천
34153 이슈자료 공무원 마인드  댓글 : 1 2017/03/22 7
34152 이슈자료 [스압]인형 뽑기 싹슬이 사건의 진실  댓글 : 2 2017/03/22 2
34151 이슈자료 행동하는 유저 2017/03/22 4
34150 이슈자료 응급의학과 의사가 견디기 힘든 순간  댓글 : 2 2017/03/22 1
34149 이슈자료 대한민국 공무원 중 최고의 갑부  댓글 : 5 2017/03/22 4
34148 이슈자료 배우 강수연 2017/03/22 4
34147 이슈자료 광화문 강림한 우주총사령관 2017/03/22 9
34146 이슈자료 먹거리 X파일에 대한 황교익의 생각 2017/03/22 1
34145 이슈자료 "악플 당할 이유 없어요"…여대생 초코파이 질식사 … 2017/03/22 2
34144 이슈자료 사이다 한잔  댓글 : 1 2017/03/22 4
34143 이슈자료 아무도 그의 장례식에 오지 않았다 2017/03/22 2
34142 이슈자료 대왕카스테라 피해업주를 돕겠다는 BJ 2017/03/22 3
34141 이슈자료 개 키우면 갖다 버린다는 아빠들 특징 2017/03/22 1
34140 고전자료 (좆고전) 김승우 레전드 2017/03/22 1
34139 이슈자료 '내 돈' 주고 가는 예비군 방지법 발의…"… 2017/03/22 1
34138 이슈자료 러시아 여신 근황 2017/03/2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