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레전드라는 선수의 역대급 인성 클라스

  • 추천 71
  • 야구
  • 2016-11-26

1.jpg

 

2.jpg

 

― 그렇다면 은퇴를 결정한 가장 큰 이유가 돈 문제 때문인가. 어차피 벌어봤자 50%가 전처에게 지급된다는 부분 때문에, 그래서 자포자기하는 심정으로 은퇴를 한 건가.

▲ 그런 생각을 안했다면 거짓말이다. 돈을 벌면 뭐 하나. 다 그 여자에게 들어가는데. 난 뼈 부러져가며 운동하는데 그 여자는 그냥 앉아서 돈을 버는 게 아닌가. 솔직히 아까웠고 내가 미친 짓 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혼 당시 위자료를 줄 돈이 없어 이런 방식에 합의를 한 것이다. 나중에 주위 사람들이 이 사실을 알고 나더러 미쳤다고 말하더라. 1∼2년도 아니고 아이들이 성장할 때까지 이렇게 살아야 한다는 게 견딜 수 없었다.

 


― 고등학생때 가정적으로 힘든 상황에서 전처를 만났고 전처와 전처 부모의 뒷바라지를 받으며 프로야구의 간판타자로 성장했다고 들었다. 전처 천씨가 오랫동안 희생과 인내를 감수하며 또 남편의 외도 사실을 알고도 눈 감아 주면서 뒷바라지한 부분은 어떻게 보상받을 수 있나.

 

▲ 결혼 후 살면서 그에 대한 보상은 다 했다고 생각한다. 나도 결혼 생활에 회의가 들기 전까지만 해도 아내에게 정말 잘했다. 그건 그 사람도 잘 알 것이다.

 

.

.

.

.

.

.

.

.

.

.

.

.

.

.

.

.

.

.

.

 

이름만 대면 알 만한 스포츠 스타가 있다. A는 재혼남이다. 전부인과의 사이에 두 명의 아이를 낳고 지금의 아내와 결혼해 또 아이를 낳았다.

전부인과의 이혼 사유는 당연히(?) 불륜 때문이다. 그런데 재미있는 것은 자신이 불륜을 저질렀다고 해서 전부인에게 미안함, 죄책감, 용서를 바라지 않았다는 사실이다.

불륜녀를 데리고 집에 쳐들어가서 전부인에게 이혼만 해주면 원하는 모든 걸 해주겠노라고 사정 사정을 해댔다. 당시 전부인은 둘째를 임신 중이었기 때문에 남편의 바람기를 잡으려고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그 러나 이혼을 요구하는 A의 극악무도함은 시간이 갈수록 심해졌다. 임산부인 아내와 아이들을 걱정하기보다는 지금 당장 자신이 좋아하는 여자와 결혼하고 싶다는 욕망에 눈이 멀었다.

결국 A는 집을 나갔고, 그 여자와 살림을 차렸다. 아이들을 위해 이혼만은 막겠다며 발버둥 치던 전부인은 A가 회생불능 상태임을 감지하고, 결국엔 이혼을 허락했다. 대신 위자료와 양육비 명목으로 A 연봉의 50 를 지급해달라는 조건을 내세웠다.


이혼을 외쳤던 A는 전부인의 요구조건에 대해 ‘콜’이었다. 위자료를 떼어주는 것도 아니고, 연봉에서 위자료와 양육비 명목으로 지급되는 내용이 크게 부담스럽지 않았던 것.

결 국 두 사람은 이혼을 했고, 전부인은 남편 없이 혼자 둘째를 낳았다. A는 이혼 후 한동안 자신의 연봉 50 를 뚝 떼어주며 새로운 사랑에 푹 빠져 살았다. 그러나 시간이 흐를수록 A는 계산이 되기 시작했다.

 

자신의 연봉 50 를 전부인에게 떼어주는 게 여간 아깝지 않았던 것. 더욱이 주위에서도 A에게 ‘위자료와 양육비 명목이라고 해도 액수가 너무 크다’며 훈수를 뒀다. 왜냐하면 A의 당시 연봉이 수억 원대였기 때문이다.

 

결국 A는 전부인을 상대로 소송을 벌이게 된다. 위자료와 양육비 명목으로 연봉의 50 를 지급하는 건 부당하다는 내용이었다.

오랜 소송 기간 동안 A는 전부인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남겼다.

 

A는 평소 관심도 두지 않았던 아이들이 보고 싶다며 아이들이 있는 집에 자주 찾아왔고, 아이들에게 장난감 등을 사주면서 아빠 노릇을 하려고 애썼다.

아이들도 원정경기 때문에 집에 자주 오지 못하는 아빠로만 알고 있다가 어느 날부터 갑자기 아빠가 자주 집에 오니까 더할 나위 없이 행복해 했다.

 

 

 

그러나 A의 이런 행동은 재판을 염두에 둔 고도의 작전이었다.

자신이 실수로 다른 여자를 사랑하게 됐지만, 아이에 대한 사랑과 그리움이 크기 때문에 아이에 대한 양육을 자신이 맡겠다고 나서 전부인에게 엄청난 충격을 안겨주었다.

그러면서 A는 법정 밖에서는 전부인을 회유했다. 계속 돈을 요구할 경우에 아이들 양육권을 빼앗겠다며 협박했다.

 

 

지리한 싸움 끝에 백기를 든 사람은 전부인이었다. 재판 문제로 법정과 변호사 사무실을 오가면서 공황 상태에 빠졌고, 아이들도 눈치를 챘는지 자꾸 불안한 심리 상태를 노출시키자, 부인은 아이의 양육권을 맡는 대신 모든 걸 포기했다. 위자료도, 양육비도….

 

황당한 일은 A의 태도. 재판이 끝나자마자 A는 아이들과의 연락을 모두 끊어 버렸다.

아들이 전화를 해도 받지 않았고, 아들이 경기장을 찾아가면 ‘아빠, 바쁘니까 빨리 집으로 돌아가라’고 말하는 비정한 아빠였다.

 

특히 A는 바람을 피웠던 여자와도 헤어졌고, 또 다시 새로운 여자를 만나 재혼을 하게 됐다.

 

그러나 여전히 전부인 사이에서 낳은 아이들을 찾지 않는다. 자신보다 아이들을 대하는 태도에 큰 상처를 받은 전부인은 한때 인터넷을 통해 A의 악행을 고발하려는 생각도 했었다. 그러나 아이들의 아빠라는 사실 때문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한 채 시간을 흘려보냈다.

지난 5월 5일 어린이날에도 A의 아이들은 아빠 없는 어린이날을 보냈다. 선물은 고사하고, 연락조차 안 되는 아빠의 존재에 대해 아이들은 부모의 이혼을 눈치 챈 상태라고 한다.

과 연 A는 왜 이런 말도 안 되는 일들을 저지른 것일까. 그런 그가 팬들의 환호를 받으며 그라운드를 누비는 모습을 볼 때는 씁쓸함을 넘어선 참담함 까지 솟구친다. 나중에 A와 인터뷰를 하게 되면 꼭 묻고 싶다. 그래서 너, 지금 행복하느냐고….

 

 

김동주 신인시절 전처 장모 인터뷰 

 

3.PNG

 

 

재혼하고 김동주 인터뷰  

 

▲ 개인적인 동기 부여도 확실하다. 늦게 얻은 자녀들에게 아버지가 유니폼을 입고 뛰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김동주는 "늦게 얻은 아들·딸 쌍둥이가 아직 아빠가 유니폼 입고 1군 경기에 나서는 걸 본 적이 없다. 이제 '아빠, 왜 야구 안 해'라고 물어볼 만큼 자랐다. 아기들에게 당당한 아버지의 모습과 추억을 남겨주고 싶다"고 했다.

추천 71

댓글쓰기
간통ㅈ (112.♡.22.151)
범죄두 넘버3
스포츠/게임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날짜 추천
5179 기타 우리만 몰랐던 세계 최고의 선수  댓글 : 4 2016/09/06 1038
5178 축구 태클의 정석 2016/02/08 1015
5177 축구 우측면파괴자 2016/11/13 492
5176 기타 한국 농구 최고 선수를 망쳐버린 파울  댓글 : 3 2017/02/05 420
5175 축구 패널티킥 수비 레전드 2017/01/08 352
5174 축구 헐리웃 액션의 달인들  댓글 : 3 2017/02/02 259
5173 축구 축구계의 권선징악 2016/11/30 258
5172 축구 배성재 혀놀림  댓글 : 1 2015/09/05 149
5171 축구 축구에서의 커뮤니케이션 2016/12/12 144
5170 축구 정말 그리운 우리형  댓글 : 1 2016/06/02 117
5169 기타 르브론 사기 장면 2016/12/28 115
5168 기타 현재 NBA 넘버원 2016/02/11 106
5167 야구 LG에게만 적용되는 이상한 스트라이크존  댓글 : 2 2016/10/16 106
5166 야구 KT 역대급 감동 시구  댓글 : 1 2015/07/06 90
5165 게임 GTA5 플레이 하는 어르신들의 반응 (한글자막) 2015/01/25 77
5164 격투기 [UFC 134]앤더슨 실바 vs 오카미 유신 2013/06/05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