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너리그 괴물 강속구 투수

  • 추천 1
  • 야구
  • 2017-12-06

1.gif

 

(퓨쳐스 게임에서 101 마일 - 약 163KM의 공을 뿌리는 마이클코펙)

 

공식기록은 아니지만 서너 발 뛰어와 그물에 패대기치듯 던진 공에 스피드건이 110마일( 약 177KM)을 찍은 선수임

19살때 마이너리그에 공식기록으로 169KM 찍음

현재 나이 겨우 21살

 

참고로 오타니의 평속이 95마일, MLB 괴물 강속구 투수라 불리는 신더가드의 평속이 97.1마일, 이오발디가 평속이 96.6 마일인 상황에서 현재 MLB 최고 강속구 기록을 세운 채프먼의 170KM를 뛰어넘을 유망주로 보고 있음

 

화이트싹스 산하 마이너리그에 뛰고 있으며 TOP유망주로, 이대로 큰다면 MLB에서 가장 빠른 강속구 투수로 자리잡을거라 구단은 예상하고 있음

추천 1

댓글쓰기
저런투수들은 (218.♡.199.15)
다른 투수들보다 몸에 부담이 많이가서 수명이 짧다고 본거같은데 맞나요?

관리잘하면 그것도 딱히 그런게 아닐려나 음
ㅇㅇ (39.♡.19.180)
위험한거 맞음. 몇몇 돌연변이들 빼면 부상에 신음하고 불펜으로 가거나 스타일을 바꾸는게 보통임
ㅇㅇ (182.♡.146.56)
투수는 부상 위험이 높음. 아무리 관리 잘해도 어쩔 수 없음. 근데 강속구 투수들은 특히 더 함.
부상위험 높음 (59.♡.232.229)
신더가드도 최근에 몸에 무리가서 부상이 잦아지고 있음.. 어쩔 수 없는 부분인듯
스포츠/게임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날짜 추천
6104 축구 동아시안컵 한일전 정우영 지리는 프리킥  댓글 : 1 2017/12/17 4
6103 축구 전설이 된 펩 과르디올라  댓글 : 11 2017/12/16 3
6102 축구 90년대 아시아 최고의 미드필더였던 홈런왕 유상철  댓글 : 3 2017/12/16 2
6101 기타 체조의 전설 2017/12/16 1
6100 축구 누워서도 드리블하는 메시 2017/12/16 1
6099 기타 카이리 어빙 연습경기 드리블  댓글 : 1 2017/12/16 0
6098 게임 프로게이머 이영한 여동생 스타 실력 2017/12/16 1
6097 축구 한일전 마지막 승리  댓글 : 3 2017/12/16 1
6096 축구 아 여기 맨유 아니지.. 짤에 대해 말하는 박지성 2017/12/16 0
6095 축구 오늘은 네가 루돌프다  댓글 : 1 2017/12/16 1
6094 축구 호날두의 클라스 2017/12/15 1
6093 축구 이승우의 프로 데뷔 시점 2017/12/15 0
6092 축구 자살골 넣은 북한 영철이  댓글 : 1 2017/12/15 0
6091 야구 선동열의 마음가짐  댓글 : 2 2017/12/15 1
6090 기타 전설의 23번  댓글 : 1 2017/12/15 5
6089 기타 77년생 카터의 워밍업 덩크  댓글 : 1 2017/12/15 0